•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추천!경매물건] 서울 강남구 도곡동 도곡현대 2동 1509호 등
이투데이 | 2022-08-20 08:03:07
[이투데이] 김상영 기자(ksy2291@etoday.co.kr)


▲ 서울 강남구 도곡동 962 도곡현대 2동 15층 1509호(사진제공=지지옥션)


서울 강남구 도곡동 962 도곡현대 2동 15층 1509호가 경매에 나왔다.

20일 지지옥션에 따르면 해당 물건은 1994년 12월 준공된 3개 동, 211가구 아파트로 15층 중 15층이다. 전용면적은 85㎡에 방 3개, 욕실 2개, 복도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와 다세대주택 등이 혼재돼 있다. 지하철 3호선·신분당선 양재역과 3호선 매봉역이 인접해 있다. 본건 주변 상업시설과 편의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싸리고개공원 등의 휴식시설과 매봉산도 가까워 거주여건이 좋다.

도곡로 및 논현로 등의 주요 도로를 통한 서초IC 방면 경부고속도로 이용이 수월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언주초를 비롯해 역삼초, 은성중, 도곡중, 은광여고 등이 있다.

본 건은 최초 감정가 17억8000만 원에 1회차 입찰이 진행된다. 입찰일과 장소는 24일 중앙지방법원 경매 10계다. 사건번호 2021-106853.


▲ 서울 양천구 신정동 330 목동신시가지14단지 1421동 4층 401호(사진제공=지지옥션)


서울 양천구 신정동 330 목동신시가지14단지 1421동 4층 401호가 경매에 나왔다.

해당 물건은 1987년 9월 준공된 34개 동, 3100가구 아파트로 20층 중 4층이다. 전용면적은 84㎡에 방 3개, 욕실 1개, 복도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단지와 근린시설 등이 혼재돼 있다. 지하철 2호선 양천구청역이 가까워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꿈나래공원과 양천공원, 안양천도 인접해 있어 거주여건이 좋다.

목동로 및 목동동로 등의 주요 도로를 통한 서부간선도로 이용이 가능하며, 올림픽대로 방면 진·출입도 수월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신목초를 비롯해 갈산초, 은정초, 목일중, 목동중, 신목고, 진명여고 등이 있다.

본 건은 최초 감정가 17억2000만 원이며, 1회 유찰돼 13억7600만 원에 입찰이 진행된다. 입찰일과 장소는 24일 남부지방법원 경매 5계다. 사건번호 2021-110872.


▲ 인천 연수구 송도동 310-1 호반베르디움에듀시티(현 송도오션파크베르디움) 104동 5층 501호(사진제공=지지옥션)


인천 연수구 송도동 310-1 호반베르디움에듀시티(현 송도오션파크베르디움) 104동 5층 501호가 경매에 나왔다.

해당 물건은 2020년 2월 준공된 10개 동, 1530가구 아파트로 46층 중 5층이다. 전용면적은 85㎡에 방 3개, 욕실 2개, 계단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단지 등이 밀집돼 있다. 지하철 인천1호선 송도달빛축제공원역이 인접해 있다. 본건 주변 아파트단지 내 상가 이용이 가능하다. 송도랜드마크씨티공원과 바다가 가까워 거주여건이 좋다.

아카데미로 및 랜드마크로 등의 주요 도로를 통한 연수JC 방면 제2경인고속도로 이용이 수월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미송초를 비롯해 송담초, 은송초, 미송중 등이 있다.

본 건은 최초 감정가 9억6600만 원이며, 1회 유찰돼 6억7620만 원에 입찰이 진행된다. 입찰일과 장소는 24일 인천지방법원 경매 25계다. 사건번호 2021-527949.



[관련기사]
잠실 아파트도 감정가 이하로…서울 아파트값 하락에 경매 찬바람
[추천!경매물건] 서울 강서구 가양동 강서한강자이 105동 501호
[랜선핫이슈]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추천!경매물건] 서울 송파구 풍납동 씨티극동 101동 1706호
[추천!경매물건] 경기 김포시 고촌읍 신곡리 수기마을 힐스테이트1단지 125동 1104호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