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대구서 40대 강도행각 후 전자발찌 끊고 도주...경찰·교정당국 추적
뉴스핌 | 2022-08-08 16:40:05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대구에서 40대 남성이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해 경찰과 교정당국이 추적하고 있다.

8일 법무부 대구보호관찰소와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50분쯤 대구 북구 태전동 한 길가에서 A(40)씨가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했다.

전자발찌 훼손자 검거 제보 요청.[사진= 대구보호관찰소]2022.08.08 nulcheon@newspim.com

A씨는 노래방 업주를 흉기로 위협해 돈을 뺏은 것으로 전해졌다.

교정당국은 A씨의 인상착의가 담긴 검거제보 요청 전단을 제작하고 경찰에 협조를 구했다.

검거제보 요청에 따르면 A씨는 키 171㎝, 몸무게 78㎏ 체격에 짧은 스포츠형 머리 스타일이다.

또 파란색 반소매 티셔츠와 검은색 바지를 입었고 뿔테 안경을 착용하고 있다.

경찰과 교장당국은 택시 등으로 이동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교정당국은 A씨를 발견할 경우 신고를 해줄 것을 요청했다.

신고는 대구보호관찰소(053-950-1671)나 대구 북부경찰서(053-380-5116)로 하면 된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