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서울시사회서비스원, 코로나19 대응 2만 1000시간 백서 발간
이투데이 | 2022-07-07 11:27:06
[이투데이] 김채빈 수습 기자(chaebi@etoday.co.kr)


▲ 코로나19 백서.(자료제공=서울시사회서비스원)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지난 2년 동안의 ‘코로나19 긴급돌봄서비스’ 대응 이야기를 담은 백서를 발간했다고 7일 밝혔다.

코로나19 백서에는 2020년 3월부터 현재까지 제공한 코로나19 긴급돌봄서비스 활동과 관련해 △긴급돌봄서비스 지원체계 △긴급돌봄서비스 유형 △긴급돌봄서비스 지원 현황 △현장의 이야기 등이 담겨있다.

또 요양보호사 등 서비스 제공인력의 사전 감염예방 교육, 격리시설 입소 현장 등 긴급돌봄 수행을 위한 일련의 과정과 현장의 생생한 내용과 사진 등도 실렸다.

특히 격리시설 입소 기간 동안 서사원 물리치료사와 작업치료사의 ‘맞춤형 비대면 프로그램’을 통한 건강관리, 일일 현장 모니터링 등 서비스 차별화를 꾀한 이야기도 있다.

서사원은 코로나19 초기부터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고자 300여 명의 돌봄 인력(요양보호사와 장애인활동지원사 등)을 투입하여 2만 1000시간 이상의 긴급돌봄을 제공한 바 있다.

한편, 서사원은 긴급돌봄서비스를 코로나19 이외에도 ‘학대피해아동의 병원 내 돌봄’, ‘중위소득 120% 이하 시민 긴급돌봄지원’ 등 시민의 삶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돌봄 위기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운영 중이다.

황정일 서사원 대표는 “지난 2년여간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상황에서 긴급돌봄서비스를 제공한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돌봄이 우리 사회를 지탱하는 필수 영역인 만큼 서울시민의 돌봄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자 공공돌봄의 책무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서울시 "방치자전거 무료로 치워드려요"
서울시 주거시설 화재 7월이 '최다'…"장마·폭염 전기시설 주의"
유류세 내렸는데 기름값은 그대로?…정부, 시장점검단 가동해 담합 잡는다
서울시, 오세훈표 ‘모아타운’ 추가 공모…10월 중 20개 내외 선정
“위조상품 주의하세요”…서울시, 짝퉁 불법유통 판매업자 58명 입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