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SKT, 통신 빅데이터로 교통혼잡 '싹'
파이낸셜뉴스 | 2022-06-28 12:47:03
지능형 교통 시스템 전문社 '엠큐닉'과 MOU
통신 빅데이터만으로 교통정보 생성
다양한 분야 공동사업 추진
국토부 ITS 공모사업에 함께 성과내기도


[파이낸셜뉴스] SK텔레콤이 지능형 교통 시스템 구축을 위한 파트너십을 넓혀 나가고 있다.

SK텔레콤은 위치기반 서비스 및 지능형 교통 시스템 전문 기업 '엠큐닉'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통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교통정보 생성·검증 사업 확대를 위해서다.

SK텔레콤은 통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SK텔레콤은 통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교통정보 생성·검증 사업 확대를 위해 위치기반 서비스 및 지능형 교통 시스템 전문 기업 '엠큐닉'과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SK T타워에서 진행된 SKT와 엠큐닉 업무협약식에서 장홍성 SKT 광고/Data CO담당(오른쪽)과 유승모 엠큐닉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양사는 향후 통신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생성되는 교통 및 유동인구 정보 등을 활용해 △도로 및 교통정보 생성·검증 △ITS(지능형 교통 시스템) △스마트모빌리티 △스마트시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양사는 앞서 지난 4월 완료된 국토교통부 ITS 혁신기술 공모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통해 수도권 일반국도를 대상으로 통신 빅데이터 기반 교통량 데이터를 생성한 바가 있기도 하다.

SK텔레콤은 이번 협약으로 도심 교통혼잡 해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통신 빅데이터 기반 교통정보 생성·검증 사업을 통해 별도 수집장치 없이 도로 혼잡시간대 및 혼잡구간 예측정보를 공공기관과 일반 시민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에서다.

아울러 실시간으로 전국 도로 정보 수급이 가능한 통신 빅데이터 특성을 활용해 기존 차량 중심 서비스에서 퍼스널 모빌리티 교통약자 지원 등 다양한 수요자 중심 서비스로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장홍성 SK텔레콤 광고/Data CO담당은 "통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실시간 교통정보 생성·검증 사업을 통해 수요자 중심의 모빌리티 서비스와 사업을 확대 수행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엠큐닉뿐 아니라 다양한 강소기업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사업 분야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유승모 엠큐닉 대표는 "통신 빅데이터 특성상 다양한 분야의 서비스 및 사업 등에 활용이 가능하도록 SK텔레콤과 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