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장성철 “장제원, 비판 좀 했다고 방송국에 전화해서 항의...무서워서 방송 패널 못하겠다”
이투데이 | 2022-06-28 11:57:03
[이투데이] 이난희 기자(nancho0907@etoday.co.kr)




보수 성향의 정치 평론가인 장성철 대구가톨릭대학교 특임교수는 28일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을 비판하자 장 의원이 자신의 방송활동에 압력을 가했다고 폭로했다.

장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저는 장제원 같은 분은 정권에 위험하다고 생각한다”며 “자신의 행태에 대해서 방송에서 비판 좀 했다고 방송국에 전화해서 저에 대해 문제 제기하고 항의하는 게 윤핵관이 할 일인지 잘 모르겠다”고 썼다.

이어 “무서워서 방송 패널 못하겠다”며 “권력을 잡으니 과거로 돌아가나”고 비판했다.

장 교수는 글 말머리에 “방송 못하게 하시면 안 할께요, 장제원 의원님!”하며 꼬집었다.

그는 국민의힘 보좌관 출신으로 김무성 새누리당(현 국민의힘) 대표의 보좌관 등으로 활동했다. 현재 다수 방송에서 시사 패널로 활동하고 있다.



[관련기사]
尹대통령, UAE 대통령 서거에 '장제원 특사' 조문사절단 파견
UAE 대통령 조문한 장제원 특사…尹대통령 특별 지령 있었나
장제원 의원 아들 장용준씨, 오늘 음주측정 거부 혐의 등 항소심
'음주측정 거부' 장제원 아들, 2심서 윤창호법 혐의 제외
진중권 “장제원, 김종인 초청은 ‘신의 꼼수’....이준석 고립”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