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마크비전, LVMH 이노베이션 어워드 '데이터·인공지능' 분야 대상
이투데이 | 2022-06-28 11:09:05
[이투데이] 안유리 기자(inglass@etoday.co.kr)

LVMH 그룹 주관 스타트업 어워드 대상
위조상품 모니터링 기술력 인정 받아



▲ 16일(현지시간) 마크비전 이도경 한국대표가 ‘2022 LVMH 이노베이션 어워드’에서 대상을 수상하고 있다.(사진제공=마크비전)


인공지능 기업 마크비전이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그룹이 주관하는 스타트업 선정 프로그램 ‘LVMH 이노베이션 어워드’ 대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2017년 시작된 해당 어워드는 루이비통, 크리스찬디올, 펜디, 셀린느, 지방시 등 75개 글로벌 브랜드를 소유한 LVMH 그룹이 독창성 및 혁신성을 갖춘 스타트업을 선정하는 프로그램이다.

LVMH 그룹은 최종 후보 기업들을 유럽 최대의 국제 혁신기술 컨퍼런스 비바테크에서 ‘LVMH 이노베이션 랩’을 통해 선보인다.

올해는 75개국 950개 기업이 참가했으며, 데이터, 옴니채널, 지속성, 미디어, 임직원 경험, 제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합을 펼친 21개 스타트업이 최종 경쟁 후보에 올랐다.

마크비전은 약 3조 달러(3900조 원) 규모로 추정되는 글로벌 위조상품 시장 문제를 해결하는 SaaS 제품의 혁신성과 95% 이상의 정확도로 가품을 모니터링 및 제거하는 AI모델의 기술력을 높게 평가받아 데이터 및 인공지능 분야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종 선발된 대상 수상 기업은 총 7개사로, △토시(TOSHI) △비츠키(Bitski) △가미노(Gamino) △신디스(SeenThis) △더쇼케이스(The ShowCase) △위턴(WeTurn) 등 유수의 글로벌 스타트업들이 마크비전과 함께 이름을 올렸다.

이번 대상 수상을 통해 마크비전의 글로벌 시장 영향력은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마크비전은 ‘LVMH Accelerator’ 프로그램에 참여 자격을 획득, LVMH의 ‘메종 데 스타트업(Maison des Startups)’ 조직에 합류하게 됐다.

이를 통해, 향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유럽 최대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스테이션F(Station F)’에서 LVMH 본사에서 파견된 경영전문가들의 집중 관리를 받고, 그룹 산하 75개 브랜드들과 협업 기회를 모색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이미 LVMH 그룹 산하 3개 브랜드가 마크비전을 도입해서 사용 중이다.

마크비전 이도경 CBO 및 한국대표는 “업계의 혁신을 이끌고 있는 후보들 사이에서 최종적으로 수상하게 돼 영광스럽고, 특히 데이터와 인공지능 기반 기술력을 인정받을 수 있어 기쁘다”며, “글로벌 위조상품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동시에, 온라인상의 모든 창의성과 혁신을 보호하는 종합 IP 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제품 고도화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마크비전은 현재 글로벌 이커머스, 소셜미디어(SNS), NFT 마켓플레이스, 독립 웹사이트 등 다양한 영역에서 위조상품 탐지 및 제거 업무를 자동화해주는 ‘마크커머스(MARQ Commerce)’ 플랫폼과 온라인상 불법 콘텐츠를 식별하고, 차단하는 ‘마크콘텐츠(MARQ Contents)’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주요 고객사는 LVMH 그룹 내 3개 브랜드를 비롯해, 랄프로렌코리아, 젠틀몬스터, 레진코믹스 등 100여개에 달한다.



[관련기사]
프랑스 명품 LVMH가 택한 AI 스타트업…마크비전, 비바테크 2022 참가
마크비전 “짝퉁 NFT 잡는다”…NFT 무단 도용 탐지 서비스 출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