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현대차그룹, 中 '기업 사회적 책임 평가' 6년연속 1위
파이낸셜뉴스 | 2021-12-05 10:17:04
코로나속 사회공헌지속 높이 평가
전체기업 순위 3위로 한단계 상승


[파이낸셜뉴스] 현대차그룹이 지난 3일 중국사회과학원이 발표한 '2021 중국 기업사회책임 발전지수 평가'에서 6년 연속으로 자동차기업 부문 1위에 선정됐다.

기업사회책임 발전지수는 중국 내 가장 권위 있고 영향력 있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평가지수다. 중국사회과학원이 기업의 매출, 브랜드, 영향력 등을 고려해 선정한 중국 내 300개 기업(국유·민영, 외자 각 1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사회공헌활동 및 고용, 임직원 복지, 고객 만족, 친환경 기여 등 사회적 책임 이행 현황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매년 순위를 발표한다.

지난 11월 현대차그룹이 중국 베이징-광시난닝 간 비대면으로 진행한 ‘77차 꿈의 교실’ 전달식. 현대차그룹 제공



현대차그룹은 2016년부터 자동차기업 1위와 외자기업 2위에 올랐으며 올해 전체 기업 순위에서는 지난해보다 한 계단 상승한 3위를 기록했다. 특히 현대차그룹은 ESG경영을 확대하고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현대차그룹은 중국에 진출한 67개의 전 법인을 대상으로 △ESG 평가표준 제정 △ESG 관리현황 진단 △지난해 12월과 올해 5월 ESG 교육을 실시했다.

또 지난 10월에는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제철, 현대트랜시스 등 중국에 진출한 주요 법인의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해 환경영향 관리와 기후변화 대응 활동, 사회공헌 및 준법 경영 활동 등의 ESG경영 성과를 공개했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중국 내 지역사회를 위한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실시하고 있다.

교육 시설이 노후한 학교를 대상으로 학습용품과 하드웨어 시설을 기증하고 장학금을 지원하는 '꿈의 교실' 프로그램이 대표적이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2011년 시작해 그동안 구이저우, 지린, 광시, 쓰촨성 등 중국의 30개 성·자치구에 77개 학교를 후원했으며, 올해 코로나19로 이동이 제한된 상황에서도 실시간 온라인 중계를 통해 전달식을 진행해 학생들에게 더 나은 학습 환경을 마련했다.

뿐만 아니라 현대차그룹은 내몽고 사막화 방지사업을 10년 넘게 실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현대제철이 지역사회 고령 노인들의 건강을 개선하기 위해 지난 10월 중국 천진시에 '현대제철 노인식당' 1호점을 개소해 맞춤형 식단과 정기 건강검진 등 통합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현대차그룹이 기업사회책임 발전지수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것은 중국 진출 20년을 앞두고 ESG경영을 확대하고 사회공헌사업을 이어온 진정성을 중국 정부 및 사회로부터 인정받은 결과"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지난 8월 중국사회과학원이 발표한 사회책임보고서 평가 결과에서도 자동차기업 중 유일하게 '5스타 플러스' 를 받아 6년 연속 최고 등급에 올랐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