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BGF그룹, ‘나눔페스티벌’ 통해 저소득 결식아동 식사 지원
이투데이 | 2021-12-05 09:03:06
[이투데이] 남주현 기자(jooh@etoday.co.kr)


▲ (사진제공=BGF)


BGF그룹이 저소득가정 결식아동들에게 따뜻한 한 끼를 선물하기 위해 ‘2021 BGF 나눔페스티벌’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BGF 나눔페스티벌은 BGF그룹 임직원들이 나눔 활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은 성금과 BGF복지재단의 지원금을 합쳐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연말을 선물하는 기부 캠페인이다.

해당 캠페인은 매년 다양한 방식으로 사각지대에 놓인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해오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BGF복지재단의 ‘집으로 온(溫)밥’과 연계한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BGF복지재단이 주관하는 ‘집으로 온(溫)밥’은 돌봄센터 이용이 어려운 주말에도 아이들이 마음 편히 끼니를 해결할 수 있도록 균형 잡힌 식단을 헬로네이처의 새벽배송을 통해 대상 가정으로 전달하는 아동 지원 사업이다.

BGF그룹은 지난해 BGF 나눔페스티벌을 통해 모은 기금으로 올해 70명의 아이들에게 총 5000끼의 식사를 제공했다. 식단은 성장기 아이들의 영양을 고려해 한식, 중식, 양식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됐으며 취사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자레인지로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는 상품들로 꾸렸다. BGF그룹은 내년에도 아이들의 주말 식사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달 22일부터 보름간 BGF 나눔페스티벌 참여자를 모집했으며 그 결과 1천여 명의 임직원들이 자원하여 약 2000만원의 기부금을 마련했다.

BGF복지재단은 이렇게 모인 기부금에 재단의 지원금 3천만원을 더해 약 5천만원의 재원으로 서울시내 취약계층 초등학생 80여 명의 식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민승배 BGF 인사총무실장은 “BGF그룹 임직원들이 아이들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이 모여 내년에는 더 많은 한 끼를 소외된 아이들과 나눌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BGF그룹은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우리 주변의 아이들 곁을 든든하게 지키는 좋은 친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BGF복지재단은 △청각 장애 아동 인공 달팽이관 수술 지원 △공동생활가정 아동 치료 및 생활공간 개선 지원 △시각장애 아동 및 청소년 문화예술 체험 활동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아이들의 미래를 응원하고 있다.



[관련기사]
BGF 차남 홍정혁, 부사장 승진…그룹 정기인사
BGF리테일, 코스피 약세장 속 2%대 상승세
"BGF리테일, 위드 코로나 수혜 가시화" - 하나금융투자
BGF그룹, 임직원 급여 우수리 모아 사랑의 달팽이 기부금 전달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