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글로벌마켓

시장경제화 상징 맥도날드, 32년 만에 러시아서 사업 철수
뉴스핌 | 2022-05-17 03:30:26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미국의 세계적인 패스트푸드 체인점 맥도날드가 러시아에서 32년 만에 철수한다.

1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맥도날드가 러시아에서 철수하는 건 소련 붕괴 직전인 1990년 1월 모스크바 시내에 문을 연 지난 1990년 이후 32년여 만이다. 맥도날드 모스크바 매장은 그동안 러시아의 시장 경제화의 상징으로 여겨져 왔다.

맥도날드 측은 철수 배경에 대해 "우크라이나 사태로 예측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에서 러시아 내 사업의 지속적 유지가 바람직하지 않다고 판단했으며, 맥도날드의 가치에도 부합하지 않는다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뉴욕 한 매장의 맥도날드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맥도날드는 향후 러시아 내 사업체를 현지 기업인에게 매각할 계획이다. 다만 새 사업자는 맥도날드 상표나 로고 등은 사용할 수 없다.

기존 맥도날드 매장은 다음달 중순 새로운 브랜드로 재오픈할 예정이며,  현재의 직원과 공급 업자나 메뉴 등은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맥도날드는 앞서 지난 3월 우크라이나 사태로 정상적 사업 운영이 불가능하다고 밝혔으며, 러시아 내 850개 영업점을 일시 폐쇄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한국맥도날드, 올해 두 번째 '크루 채용'..."정규직 기회 제공"
버거업계 역대급 성장인데…아쉬운 맥도날드·롯데리아, 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