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미셀 종목토론

목록 윗글 아래글
오후 9시까지 전국 이미 2만6천273명 확진…내일 3만명 가능성(종합) 2022/02/04 22:04
gregory16

서울 7천673명·경기 5천121명·인천 2천358명 등 수도권만 1만5천152

분주한 임시선별검사소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4일 오후 서울 구로구 테크노 근린공원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2022.2.4 mon@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전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르는 가운데 4일 오후 9시까지 2만6천여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확진자는 모두 2만6천273명으로 집계됐다.

동시간대 최다치를 기록한 전날 2만2천345명보다도 3천928명이나 늘었다.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5일 0시 기준으로 집계하는 신규 확진자 수는 역대 최다치인 이날의 2만7천443명을 넘어 3만명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

지난 설 연휴 전국적인 이동의 여파가 본격화하는 내주부터는 확진자 증가세가 더욱 가팔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9시까지 집계치는 1주일 전인 지난달 28일 오후 9시까지 발생한 1만4천472명의 1.8배 수준이다. 2주 전인 지난달 21일 같은 시간 5천851명과 비교하면 4.5배로 증가했다. 1주 간격으로 확진자 수가 거의 2배씩 증가하는 추세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5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만5천152명(57.7%), 비수도권에서 1만1천121명(42.3%) 발생했다.

시도별로는 서울 7천673명, 경기 5천121명, 인천 2천358명, 대구 1천640명, 부산 1천515명, 경북 1천492명, 대전 1천32명, 전남 964명, 광주 950명, 강원 701명, 충남 643명, 충북 514명, 울산 503명, 전북 372명, 세종 298명, 경남 267명, 제주 230명 등이다.

17개 시도에서 모두 확진자가 나왔다.

오미크론 확산으로 국내 하루 신규 확진자 수도 거의 매일 최다 기록을 경신하는 상황이다.

지난달 29일부터 1주간 발생한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만7천512명→1만7천528명→1만7천79명→1만8천341명→2만269명→2만2천907명→2만7천443명으로 하루 평균 약 2만154명이다.

0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홍콩 "전 시민에 코로나19 자가 진단 키트 배포"
아랫글
Re: 한국산 진단키트 수출 기여 남아공 아이렉스사에 산자부장관상